top of page

21



낯선 곳에서 언 몸을

매콤한 컵라면으로 녹일 때,


여행에서 돌아와 노곤한 몸을

소파위에 누윌 때,


떠나는 걸음은 낯선 익숙함으로

향하고 있었구나 속삭인다

コメント


bottom of page